관리 메뉴

HS Life Story

스카이의 LTE 올인전략, 무리수 전략이다 본문

IT 소식&이야기

스카이의 LTE 올인전략, 무리수 전략이다

HS다비드 2011.10.08 06:12

팬택 스카이는 감성적이고 섬세한 UI를 잘만듭니다. 개인적으로 안드로이드 UI 중에서 편의성으로 따진다면 단연코 탑으로 올릴 수 있습니다. 정말 잘만들었습니다. 비록 남성들에게는 약간 아기자기한 UI 디자인으로 외면 받지만... 스카이 내부의 UI는 정말 편리하게 잘 만들어놓고.. 숨겨진 기능도 상당히 많습니다. 그리고 이번에 베가 LTE에서부터 바뀌게 된 FLUX UI 는 팬택 스카이의 글로벌 UI로서 베가레이서에서 좋은 평가를 받은 Easy UX를 계승했을 뿐만 아니라, 제스쳐 기능을 추가하여서 많은 사람들이 기대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이번에 스카이는 무리수를 두었습니다. 너무 앞서나갔다고나 할까요... 섣불리 LTE에 '올인'하겠다고 하였습니다. 후에 나올 모든 기종들은 LTE를 지원하겠다고 말한 것이죠.

 



이것이 왜 무리수가 될까요?




마저 읽기 전에 손가락 한번 꾸~욱^^
감사합니다^^ 



LTE는 적어도 1년 후 부터, 커버리지가 확보된 뒤 잘 팔릴 것.

 





LTE가 현재 3일동안 5천명의 가입자를 유치했다고 합니다(관련기사). 어떻게 보면 '와 벌써?'라고 생각하실 수 있겠지만.. 이 안에는 법인 가입자과 LTE를 먼저 경험해보고 싶어하는 얼리 어덥터들이  많을 가능성이 높고.. 실질적으로 폭발적인 판매량은 아닙니다. 언론에서는 물량이 부족해서 라고 하지만... 이건 물량보다는 여론 자체가 LTE를 크게 환호하는 편이 아닙니다.


현재 LTE는 커버리지가 상당히 떨어집니다. 서울에서조차도 아직은 LTE에서 3G로 변하는 곳도 있고... 수도권 밖으로 나가면 아예 안된다고 볼 수 있습니다. 그리고 LTE 지원 단말기는 애초부터 정책상 LTE 요금제만 지원됩니다. 앞으로 삼성, LG, 스카이에서 계속해서 LTE 지원 단말기만 출시하게 될 경우 결국 우리나라에서도 LTE로 서서히 이동하게 되겠지만.. 현재로서 LTE는 지방에서는 거의 판매되지 않습니다.


최근 출시되는 LTE단말기는 3G망을 같이 사용합니다. 그래서 LTE 망이 없는 곳은 3G망을 사용합니다. 그런데 여기에서 문제가 생깁니다. 무제한인 3G와 다르게.. LTE는 용량제한이 있습니다. 예를 들어서 10GB를 LTE로 준다고 하더라도.. 만약에 중간에 3G망으로 변환된다고 하면, 여기에서 이 3G 사용량도 10GB에 포함됩니다. 

아래는 고객센터의 답변입니다

 



자아. 이렇다고 했을 때.. 현재 LTE는 지원도 안되는 지방들에서는 LTE를 구입할까요? 절대 구입안합니다. 적어도 LTE 단말기들의 주요 고객은 꽤 한동안은 수도권으로 국한되어 버립니다. 확실하게 전국적으로, 아니면 주요도시라도 다 설치되었다는 광고가 꾸준히 나가지 않는 이상 수도권을 제외한 모든 곳에서 구입을 꺼릴 겁니다. 이런 상태에서 가득이나 삼성보다 밀리는 판매량을 가지고 있는 팬택 스카이가 아무리 LTE 기계를 잘 내놓는다고 해서 잘 팔릴까요?


5월달부터 9월까지 공급기준 90만대를 판매한 베가레이서와는 전혀 다른 결과를 보여줄 가능성이 높습니다. 똑같이 4개월동안 공급해도.. 반 이하도 공급 안될 가능성이 큽니다. 





LTE는 상징적으로 하나만 판매하고 내년에 주력 3G폰을 하나 다시 내놓길...







분명히 스카이의 LTE 폰은 새로운 도전이 되고, 이것으로 LTE 시장을 선점하겠다는 효과는 볼 수 있겠지만....

스카이 팬택은 이번에 베가 LTE 하나로 상징적인 의미로 출시한걸로 좋습니다. 이제 3G 폰을 기다렸다가 하나를 출시하고... 갤럭시S3가 LTE로 나온다는 전제하에서 갤럭시S3에 맞출만한 LTE 폰을 준비하면 되는겁니다. 만약 팬택 스카이가 정말 LTE 올인 전략을 펼치면서 갤럭시S3나 LTE가 보급될때까지 마냥 기다리면서 LTE폰만 출시한다면...

이것은 정말 팬택 스카이에게 가장 큰 무리수가 될 가능성이 정말 큽니다. 내년 중순쯤부터 LTE가 서서히 주요지역이 모두 뿌려진다고 할지라도 안되도 8개월 정도는 판매량이 상당히 저조할 가능성이 높은데...


지금 내놓은 베가레이서가 1년 동안이나 판매량을 유지할 수 있을 정도의 스마트폰은 아닐 가능성이 높기 때문에.. 큰 타격을 입을 겁니다.



결국 팬택 스카이는 아직 LTE 올인보다는 한번 더 주력 3G 스마트폰으로 한번더 가다듬고 전력을 다해야 합니다. 물론 갤럭시S3도 LTE로 나올 경우는 어찌 될지 모르겠지만.. 적어도 지금 LTE가 안팔리는 건 지방의 경우 전혀 영향을 주지 못하는 단점도 충분히 포함되기 때문입니다.


팬택 스카이, 다시 한번 생각해보세요. LTE 올인 전략은 정말 무리수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8 Comments
  • 프로필사진 2011.10.08 07:16 비밀댓글입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아이엠피터 2011.10.08 07:31 신고 LTE 하는데 솔직히 저희 동네에서는 가능할 것 같지도 않고
    그냥 먼산 구경하고 살아가고 있습니다.
  • 프로필사진 im 2011.10.08 07:53 신고 팬텍 정책결정자들이 봤음 좋겠는데 ... 팬텍이 한번 겪어봐야지 알듯합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리우군 2011.10.08 08:40 신고 왜 이런 무리수 결정을 했을지 짐작은 가지만...
    정말 잘못된 판단이라 생각합니다.
    앞서가는 이미지 하나를 위해 당분간을 포기하는 전략같은데
    그게 과연 먹혀들지가 의문입니다.
    스카이는 더이상 명품이 아닌데...
  • 프로필사진 얘?니콜! 2011.10.08 11:17 신고 스카이의 무리수 2탄인가요? 지난번엔 pc를 몇년안에 이기겠다더니만.. --;
    아무튼 팬택의 문제라기보단 국민을 호구로 보는 통신사가 문제겠죠
    지금 lte폰은 3g겸용폰이기때문에 lte폰으로 3g요금제로 가입하는건 소비자의 선택임에도
    소비자에게 바가지 씌우려고 lte가입만을 강요하고 있거든요..
    (지금 우리가 쓰는 3G폰도 사실 GSM(한국으로 따지면 CDMA같은) 겸용폰입니다)
    이것도 소비자선택권제한으로 공정거래위원회에 신고해서 따져봐야할 문제같습니다
  • 프로필사진 하모니 2011.10.09 20:21 신고 No risk no gain 이라기 보다는
    No risk no life 라는 절박감으로 승부수를 건듯 하네요..
    LTE시장을 선점하지 못하면
    2류 휴대폰 업체는 도태된다는 걸 잘 알고 있는 겁니다.
    경영진은 3G에 연연해봐야 시간끌기일 뿐.. 궁극적으로 도태된다고 여긴것 같습니다.
  • 프로필사진 타락천사 2011.10.10 19:55 신고 ㅎㅎㅎ 정말 웃기군요.. 스카이.. 나락으로 떨어지고 싶은지.. 저는 지방이라 이 글이 더욱 더 이해가 되네요..
    가끔 주위에 아무것도 모르고 광고만 보고 LTE 기기를 살려고 하는 사람들 보면 사지마라고 말려도 소용없더군요.....
    2G 사용중인데 현제 휴대폰이 말썽이어서 이제서야 3G 사용할까 말까 고민 하는 저로썬.. LTE도 다른 나라 이이기처럼 보이는 군요.
  • 프로필사진 고니우스 2012.05.20 17:21 신고 완전 무리수이진 않습니다
    저는 외진 지방으로 자주 출장을 다니는 사람인데
    같이다니는 분이 LTE폰을 쓰고있어서 깜짝 놀라곤합니다 통신사가 엘지유플이라는데 잘터진다고 하더라구요 그에비해 케이티는 전국망이라는데도 좀 그렇습니다 엘지용이라면 살만도 해요 통신사가 추진하니 통신사 눈에드는건 좋은전략이아닌가 시네요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