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HS Life Story

2010년 스마트폰 10배성장, 일반폰 대체될까? 본문

IT 소식&이야기

2010년 스마트폰 10배성장, 일반폰 대체될까?

HS다비드 2011. 1. 24. 06:12

요새 많은 사람들이 스마트폰을 소지하고 있습니다. 이전에 소수의 사람들만 PDA를 시작으로 스마트폰 등을 사용하던것에 비하면 정말 신기할 정도의 일입니다.



그러면서 이런 생각이 들더군요. 과연 미래의 핸드폰들이 모두 스마트폰으로 통일되어서 지금과 같은 피쳐폰과 스마트폰의 구별이 아예 없어지는 것은 아닐까? 하는 생각 말이죠.

피쳐폰(Feature Phone)이란?
PDA폰이나 스마트폰과 같이 모바일범용OS가 아닌 전용플랫폼을 지니고 있는 핸드폰으로서,
편하게는 PDA, 스마트폰을 제외한 대부분의 일반폰을 피쳐폰이라고 표현합니다.


참고로 아래에 나오는 판매량과 스마트폰의 통일에 관련된 내용은 모두 국내 기준입니다^^


스마트폰의 성장세가 매우 빠릅니다.




2009년 스마트폰의 시장 규모는 76만대 정도 쯤이었습니다. 하지만 2010년 스마트폰의 시장 규모는 약 700만대까지 늘어났습니다. 무려 10배 가까이 늘었습니다. 그리고 2010년 전체 핸드폰 판매량은 스마트폰까지 합쳐서 약 2400만대 가량으로 봅니다.


어떻게 보면 전체 판매량의 30% 정도쯤 되는 판매량정도로 볼 수 있겠지만 작년 대비 스마트폰의 성장 속도가 무섭습니다. 물론 2010년은 스마트폰의 대중화가 본격화 되면서 많은 스마트폰이 출시 되었기에 급성장하였습니다.


그렇다면 2011년에는 그 성장세가 그칠까요? 전문가들이 예상하기로는 올해는 스마트폰의 규모가 지금보다 2배 이상 성장할 것으로 추정합니다. 지금 상태에서 두배 이상이면 적어도 1400만대입니다. 2010년과 같은 핸드폰 판매량을 기준으로 본다면 스마트폰이 본격적으로 팔리기 시작한 뒤 2년 만에 핸드폰 전체 판매량의 반 이상을 스마트폰이 차지하게 되는 것입니다.


올해는 각 통신사에서는 타블렛PC와 스마트폰에 더욱 더 집중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그리고 통신사를 제외하고 제조사들도 현재 타블렛PC와 스마트폰에 집중하고 있습니다. 이렇게 될 경우 당연히 지금과 같은 정도로 성장하게 되거나 더 큰 성장을 하게 될 가능성이 많습니다. 




보급형 스마트폰과 편해지는 UI들이 어른, 어린이들까지 모으고 있습니다.




작년과 올해 초까지만 하더라도 스마트폰은 비싼 폰이었습니다. 그리고 현재도 비싸긴 합니다. 또 스마트폰의 경우 유지비가 많이 들기에 사람들이 꺼렸습니다. 하지만 요새는 꼭 스마트폰 요금제를 사용하지 않더라도 충분히 스마트폰을 유지할 수 있을 뿐더러...


보급형 스마트폰이 많이 나오면서 요금의 부담을 줄이면서 스마트폰으로 바꾸는 사람들이 점점 많아지고 있습니다.


또한 갈수록 편해지고 익숙해지는 UI는 나이가 많은 할아버지, 할머니뿐 아니라 어린이들도 기기를 쉽게 사용하도록 도와줍니다. 


그리고 스마트폰에 같이 나오는 기본 컨텐츠는 굳이 어플리케이션을 받지 않아도 피쳐폰 못지 않게 사용할 수 있도록 도와주고 있습니다.




2년 안에 스마트폰이 피쳐폰을 역전 하겠지만.... 그 이후는?



다른건 모르겠지만 지금의 성장세로 나아간다면 2년 안에 스마트폰의 국내 점유율이 피쳐폰을 넘게 될 것입니다. 아마 이건 왠만해서는 거의 확실한 추세로 보입니다. 요새 우리나라에 나오는 신제품 핸드폰들의 거의 대부분이 스마트폰이고, 실제로 많은 사람들이 스마트폰에 집중하고 있고, 회사들에서도 스마트폰을 많이 광고하는 만큼 스마트폰이 더욱 많이 팔리게 될 것입니다.


중요한 건 그렇다고 해서 아직까지 피쳐폰이 사라지진 않을 단계라고 생각합니다. 스마트폰의 경우 분명히 현재 더 편리하고, 더 빠르고, 더 좋아지고 있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아직까지 피쳐폰을 선호하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아마 죽을 때까지 평생 스마트폰 한번 안쓰면서 사는 사람들도 있을 것이고, 연세가 많으신 분들 중에서는 효도폰과 같이 글자가 반드시 큰것을 봐야 하는 분도 있을 겁니다. 전화기능에만 집중해서 사용하길 원하는 사람도 있을 테고, 여러가지 수요가 있을 것입니다.

스마트폰이 아무리 일반폰의 시장을 점령하고 역전하더라도 피쳐폰 자체가 사라지는 일은 보기 힘들 것입니다.


만약 작정하고 국내 제조사들이 스마트폰 9:1 정도의 수준으로 생산을 해낸다면 10년 내로 피쳐폰이 무너질지 모르겠지만 국내 제조사들은 스마트폰이 집중하면서도 계속해서 타겟팅을 여러대상으로 피쳐폰도 꾸준히 출시해주고 있습니다. 비록 광고는 잘 안하지만요^^;;



결국 핸드폰이 완전히 스마트폰으로 교체되기에는 더 많은 세월이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 그리고 피쳐폰 역시도 이미 피쳐폰에 익숙한 많은 사람들이 존재하고, 피쳐폰이 전화기로서의 기능은 오히려 확실히 해주기에, 피쳐폰도 피쳐폰 나름대로 발전을 거듭하며 스마트폰과의 중간지점에서 그 명맥을 이어가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36 Comments
  • 이전 댓글 더보기
  • 프로필사진 BlogIcon HJ 2011.01.24 10:11 TV가 나와도 라디오가 없어지지 않는 것 처럼 피처폰도 그 가치와 필요성이 충분히 있겠네요..
    잘 정리해 주셔서 이해가 잘되네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숭실다움 2011.01.24 10:15 ㅎㅎ 정말 제가 생각할때는 충분히 대체될거같아요~
    지금은 약간 과도기적인 성격으로 넘어가는거같은데요~
    저렴하고 쉽게 쓸수있는 스마트폰이 등장하면
    아마 저변으로 확대될거라 생각합니다 ^^
  • 프로필사진 BlogIcon 사자비 2011.01.24 10:23 신고 이대로 가다가
    차후 5년정도 지나면 플렉서블 디스플레이를 적용한 스마트폰이
    자리를 잡지 않을까 상상해 봅니다.
    손목에 단 폰에 작은디스플레이로 간략 정보를 확인하고
    크게 보고 싶을 때는 휘는 디스플레이가 쏘옥~하고 나와서 펼쳐지면
    5인치짜리 선명한 화질의 OLED 로 화상대화를 하는 모습이 머리속에 그려집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아루마루* 2011.01.24 10:25 신고 피쳐폰을 고수하고 있는 1인 ^^
    이유는 단순한 기능에...폴더를 너무 좋아해서 그렇죠..
    그러나 언제인가 저도 대세에 동참하고 있을것 같다는....^^
  • 프로필사진 BlogIcon 샤프심 2011.01.24 10:25 신고 올해는 스마트폰이 본격적으로 대중화되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피쳐폰도 어느영역에서 자릴를 잡을것도 같네요..
    좋은한주 시작하세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라이너스™ 2011.01.24 10:32 신고 저도 조만간에 갈아타려고 준비중이랍니다.
    다만 연세많으신분들께는 아직도 스마트폰보단
    일반폰이 더 나을것같아요^^
    잘보고갑니다.즐거운 월요일아침되시길^^
  • 프로필사진 sahara 2011.01.24 10:50 삼성이나 LG가 애플의 아이폰과 같이 실속있고 제품수명이 긴 제품을 만들지 못하고
    실속없는 수많은 모델을 한달이 멀다하고 내어 놓는것이 소비자한테 다양한 선택의 기회를
    주는것이 아니라 불량품을 양산하는 꼴이 되어 가고 있습니다.

    삼성과 LG는 더이상 다양한 모델을 생산하는 방식에서 안정된 핵심 모델을
    양산하는 체계로 바꾸어서 진정 실속있는 제품을 소비자한테 내어 놓아야 합니다.

    [삼성과 LG는 불량 스마트폰 양산업체 맞다, 아니다]
    댓글로 의견부탁합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컴투스 2011.01.24 10:53 피쳐폰이 급성장세를 이루고 있지만 아직은 피쳐폰을 이용하는 유져분들이 훨씬 많긴하죠^^
    그래도 스마트폰이 젊은 사람들의 전유물이라고 생각하는 인식이 많이 사라진것 같아요~
    어르신분들도 많이 사용하시더라구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해피프린팅 2011.01.24 11:33 신고 개인적인 바람으로는 스마트폰이 더 많은 연령에게 어필하기 위해서는 쿼티스마트폰이 조금 더 많이 출시되어져야 할 필요가 있다고 생각됩니다. 디자인도 좀 더 다양하고 다채로워야겠죠. 제 주변분들은 터치가 싫어서 스마트폰을 쓰지 않거나 폴더형 핸드폰이 좋아서 스마트폰을 쓰지 않는 사람도 많더라구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Zorro 2011.01.24 12:29 신고 갈수록 스마트폰의 비중이 높긴 하겠지만 일반폰을 쓰시는 분들도 계속 존재할거 같네요.
    전화만 사용한다거나.. 어르신들이 쓰시기에는 스마트폰보다는 일반폰이 편하니까 말이죠.. 나중에 일반폰이 희귀해져서 스마트폰보다 비싸지는건 아닌가 몰라요...ㅎㅎ
  • 프로필사진 BlogIcon 백전백승 2011.01.24 13:47 신고 블로그에 스마트폰이 많은 글을 보면 일반 사람이 대부분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것 같지만 피처폰을 사용하는 사람이 아직도 많은 것 같아요. 말씀대로 가격적인 부담이 있는 것 같아요. 저도 그렇지만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이류(怡瀏) 2011.01.24 14:40 신고 피쳐폰이란 무엇인지 제대로 설명해주셨네요.. 오늘도 멋진글입니다 ^^
    저 처럼 잘 모르는 분들을 위해 추가 설명 정말 감사해요.. 키킥.. 이러니 훨씬 보기 좋네요!!
    스마트폰처럼 제 블로그 정보도 스마트해지도록 노력해야겠어요.. 참, 다비드님은 개인블로그 어플 만드셨나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이치베이 2011.01.24 17:39 스마트폰으로 바꾸기 위해 이것저것 노려보는 1인이라죠..ㅋㅋ..제 주위 친구들도 이제 거의 스마트폰으로 갈아탔더군요..저만 아직 피쳐폰..ㅜㅜ..친구들 모임에서 그저 울고 있습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키 작은 단테 2011.01.24 17:48 신고 많이 보급되면 그만큼 가격도 더 싸지겠죠 ㅎㅎ
  • 프로필사진 2011.01.24 21:18 비밀댓글입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misszorro 2011.01.24 21:19 신고 너무 스마트폰들만 넘쳐나면 왠지 피쳐폰들이 그리워질꺼 같습니다
    대세이긴 하지만 사용자들은 피쳐폰을 선호하시는 분들도 꽤 계시더라구요ㅎ
    즐거운 한주 시작하셨죠?^^
  • 프로필사진 BlogIcon White Rain 2011.01.25 00:32 제가 보기엔 대세인 듯하고, 그리고 대체될 것 같아요.
    제 친구 중 한 명은 폴더형 일반 폰을 사용하는데 그 친구 말이
    사람들 많은 곳에선 꺼내기조차 부끄럽다더군요..
    약정 때문에 계속 쓰고 있지만 말이죰.
  • 프로필사진 BlogIcon 일곱가지 이론 2011.01.25 01:54 신고 tv가 발전하는 모습이랑 비슷할 거 같네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오스칼 2011.01.25 01:55 아직 삐삐도 서비스하고 있는 걸로 알고 있는데... 아마 삐삐같이 되지 않을까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ㅇiㅇrrㄱi 2011.01.25 10:21 신고 스마트폰도 필요한 사람에게나 유익하지,
    전화통화만을 목적으로 하시는 수많은 분들에게는 너무 과한 전자기기일 듯 싶네요.
    불과 얼마전까지만해도 숱하게 쏟아져 나오던 일반 핸드폰들이 이젠 찾아보기 힘들 정도가 되어버렸고,
    제조사에서도 제품개발쪽에 소홀한 듯 느껴지니 사람들의 관심들이라는게... 참으로 무섭기도 합니다.
댓글쓰기 폼